본문 내용 바로가기
영동선 버스전용차로‘신갈~호법’으로 개선한다
음성듣기

음성듣기

등록일 2021-02-22 09:50:17
공지시작일 공지종료일
부서명 본청 교통 교통운영
조회수 545
분류
하위분류
게시시작일시 게시종료일시
파일

- 경찰청, 버스전용차로 고시 개정 시행(2. 27.) -


경찰청(청장 김창룡)영동선 버스전용차로 시행구간을 신갈분기점에서 호법분기점 사이 26.9km 구간으로 조정하는 개선안을 마련하여 이번 주 주말(2. 27.)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영동선 버스전용차로평창 동계올림픽 대비와 버스 등 대중교통 활성화를 위해 20178월부터 신갈분기점에서 여주분기점 사이41.4km 구간에서 시행되었다. 하지만 그동안일반차로 정체만 가중한다는 지적이 제기되어 조정을 검토해 왔다.

영동선 전용차로 폐지해야. 실효성 없고 불편초래’(연합뉴스) 등 언론 보도 40


경찰청에서는 2017년부터 2019년까지 영동선 버스전용차로 시행구간의 교통량 분석결과버스·시민단체, 국토교통부, 한국도로공사 등의 의견을 종합하여 신갈분기점에서 호법분기점 사이 26.9km로 시행구간을 조정하는 방안을 확정하였다


한국도로공사에서는 영동선 버스전용차로 안내표지 54개소 재정비와 버스전용차선 양방향 29km 재도색을 이번 주말 전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경찰청앞으로도 버스·시민단체, 국토교통부, 한국도로공사와 협력하여 경부·영동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제의 합리적 운영방안을 계속 검토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담당: 경정 조재형 (02-3150-26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