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추석 명절 종합치안활동으로 112신고 및 교통사고 줄어
음성듣기

음성듣기

등록일 2020-10-06 14:46:06
공지시작일 공지종료일
부서명 본청 생활안전 범죄예방정책과
조회수 493
분류
하위분류
게시시작일시 게시종료일시
파일

- 절도(4.9%)ㆍ가정폭력(13.8%) 등 중요범죄 112신고 10% 감소,

사고다발지역 집중관리로 교통 사망자 25.4%, 부상자 47.3% 감소 -

                                      (’19. 9. 30.() 00시부터 10. 4.() 00시까지 기준 통계임)


경찰청(청장 김창룡)은 지난 9. 21.()부터 10. 4.()까지 14일간 추석 명절 종합치안활동을 추진한 결과, 명절 연휴기간 중 중요범죄신고 및 교통사고가 감소하는 안정적인 치안을 유지했다고 밝혔다.


추석 연휴는 평상시보다 교통량과 112신고가 증가하는 점을 감안하여, 올해에는 범죄취약요소 점검을 통한 범죄 사전 억제 강력범죄 등 발생사건에 대한 신속한 대응 교통안전 확보에 주력했다.


우선 범죄로부터 안전한 명절분위기 조성을 위해, 범죄 취약요소를 점검하고, 주민과 함께하는 예방활동을 전개하였다.


특히, 귀금속점(2,877개소), 금융기관(2,677개소) 및 심야·새벽 운영 등 범죄에 노출되기 쉬운 편의점(4,734개소)에 대해서는, 취약요소 범죄예방진단 가시적 순찰 강화 등 범죄예방을 위해 노력하였다.


아울러, 금은방·편의점 등 다액 현금 취급업소의 업주 및 주민 대상으로 범죄예방·신고요령을 홍보하여 자체 방범역량을 강화하고, 주요범죄 FTX도 실시하여 강력범죄 발생에 대비하였다.


이러한 노력으로, 올해 추석 명절 기간 일 평균 절도 112신고는 전년 대비 4.9%가 감소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또한, 명절기간 가정불화 등으로 자칫 강력사건으로 확산될 수 있는 가정폭력 예방을 위해 재발우려가정(13,195가정)에 대한 사전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이미 발생한 가정폭력 사건에 대해서는 ?전수 합동조사 ?필요 시 긴급 임시조치ㆍ형사 입건 ?피해자 적극 보호 등 세심히 관리함으로써, 가정폭력 112신고가 전년 명절 대비 13.8% 감소하였다.


그 외에도 주민 체감치안과 직결되는 강ㆍ절도와 생활 주변 불안감을 조성하는 길거리 폭력을 집중 대응한 결과, 전체 중요범죄 112신고 또한 전년 대비 일평균 10% 감소하는 등 사회적 이목을 집중시키는 큰 범죄 발생 없이 국민들이 명절을 평온하게 누릴 수 있도록 안정적인 치안을 유지하였다.


교통 부문에서는, 혼잡 지역 소통관리 및 사고다발지역 중심 교통안전활동 등을 통해 일 평균 교통 사고는 전년 대비 28.5%(일평균 463331)를 감소시키는 성과를 거두었다.


혼잡예상지역에 선제적으로 교통경찰을 집중 배치하고, 암행순찰차(27)?헬기(16)?드론(10) 등을 활용하여 입체적 교통관리를 실시함으로써 소통 확보 및 국민 불편 해소에 주력하였다.


이와 더불어, 주요 고속도로에 암행순찰차 및 드론을 활용하는 등  단속을 강화하고(4,495건 단속), 졸음운전?2차사고 등에 따른 대형교통사고 예방 활동을 집중적으로 전개하여, 전년에 비해 교통사고 사망자는 25.4%(일평균 6.75), 부상자는 47.3%(일평균 861.7453.8) 각각 감소하였다.


경찰청에서는 추석 연휴 마지막 날까지 범죄 예방 및 안전한 교통관리에 만전을 기함으로써, 국민 여러분들이 평온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담당: 경찰청 범죄예방정책과 경정 이용욱(02-3150-2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