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닫기

경찰청 KOREAN NATIONAL POLICE AGENCY

태극기
전체메뉴
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물 내용 - 보도자료 대한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시, 마감일, 첨부파일 항목을 표시함
음성듣기

음성듣기

2018년 상반기 청소년범죄 분석 및 하반기 대응강화 계획
작성자 여성청소년과 조회수 1,760
등록일시 2018-07-18 13:25:04 마감일
첨부파일

 

경찰청은 최근 서울·대구 등지에서 발생한 심각한 수준의 청소년 폭력사건을 계기로, 청소년범죄 현황을 진단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맞춤형 대책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요 분석결과를 살펴보면, 범죄소년(14~18)은 전체적으로 전년 동기대비 8.9% 감소(35,42732,291)했으나, 폭력범 비중(30.4%32.3%) 및 가중규정인 폭처법 위반 비중(34.7%35.1%)은 증가하였다.

 

재범률은 33.8%(전년동기 33.9%)’17년 이후 34%이하로 유지되고 있다. 다만, 재범자 중 3범 이상이 50.8%를 차지하고 있고, 강력범인 강도의 재범률(평균 63.4%)이 높게 나타나고 있다.

 

촉법소년(10~13)은 전년 동기대비 7.9% 증가(3,1673,416)하였으며, 연령별로 살펴보면 13세의 범죄 증가율(14.7%)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절도는 감소하고 폭력·지능범죄가 증가하는 등 유형별 범죄소년 현황과 유사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학교폭력은전년 동기대비 5.7% 증가(6,0856,432)하였으나, 이는 모욕?명예훼손과 같은 누리소통망(SNS)을 통한 언어폭력(133275, 106.8%)과 추행 등 성범죄(7501,124, 49.9%)증가가 대부분을 차지하였다.

 

반면, 학교폭력의 60%이상을 차지하는 폭력사안은 11.1% 감소(4,4593,962)하였고, 구속인원은 32.3% 증가(3141)하였다. 이는 부산·강릉사건 이후 추진된청소년 폭력 대응 강화 대책(’17.12)에 따라, 폭력사안 중심으로 학교전담경찰관의 업무를 정예화하고 위기청소년 사후관리에 집중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이에 따라 경찰청은, 강력·집단범죄는 신속하게 수사하고 피의자는 구속 등 적극수사로 청소년 강력범죄에 엄정 대응하고, 고위험 위기청소년에 대해서는 6개월간 지속적인 면담을 실시하는 등 사후관리를 철저히 할 예정이다.

 

소년범을 조사할 경우 수사부서는 즉시 학교전담경찰관(SPO)에게 그 사실을 통보하고, 소년범에 대한 정보공유를 활성화함으로써 경미한 소년범에 대해서는 수사초기부터 경찰단계 선도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실시하는 등 체계적 선도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한 SNS를 통한 허위사실 유포 등 2차 피해를 방지* 하고, 2차 가해 확인시 수사부서 신속 연계 등 피해자 보호를 강화한다.

 

폭력사안 중심 학교전담경찰관 활동을 지속 추진하고, 학교폭력 발생 시에는 가?피해자 및 교사 면담을 통해 집단에 의한 고질적 폭력인지 면밀히 파악하는 등 학교폭력 초기 대응·관리를 강화한다.

 

마지막으로, SNS 등 사이버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청소년경찰학교(전국 50개소)중심으로 사이버 전문 강사를 활용한 교육 프로그램을 편성, 사이버범죄 예방교육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담당: 여성청소년과 경정 최현아(02-3150-2448)

 

넓게 듣겠습니다, 바르게 알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