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닫기

전체메뉴

"새로운 정보를 제공하고 언제나 소통하겠습니다."
PBN 뉴스
홍보영상 게시물 내용 - 홍보영상에 대한 제목, 작성자, 등록일시, 조회수, 내용 항목을 표시함
매일 아침마다 학교를 찾는 제천경찰서장_경찰리포트(2018.9.14)
작성자 PBN 조회수 1558
등록일시 2018-09-18 16:46:32

# 내레이션

경찰서장이 매일 아침 학교로 출근을 한다? 지난 72일 부임한 이래 사회적 약자인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하여 매일 아침 초등학교를 찾는 제천경찰서 신효섭 경찰서장을 만났습니다.

 

# 내레이션

이른 아침, 출근한 지 얼마 되지 않았을 것 같은데 경찰서를 나서는 경찰들이 있습니다. 바로 제천경찰서 신효섭서장과 경찰들인데요.

 

# 피디 현장음

서장님 아침부터 어디 가시는 건가요?

 

# 신효섭 서장 현장음

학교 갑니다

 

# 피디 현장음

왜 가시는 거예요?

 

# 신효섭 서장 현장음

초등학교 어린이들의 안전을 확보하러 갑니다!

 

# 내레이션

아침부터 초등학교를 찾아 뭘 하는가 했는데~~~ 신효섭 경찰서장은 등교하는 아이들에게 일일이 안부를 묻고 있습니다.

 

# 신효섭 서장/ 제천경찰서

사회적 약자에 대한 보호 정책 중 가장 우선이 되는 것이 아동이 아닐까 싶습니다. 그래서 매일 아침 학교에 와서 학생들 얼굴 보고, 학교 관계자들의 이야기도 듣고, 학교 일을 도와주시는 배움터 지킴이나 녹색 어머니회 분들과 소통하면서 학생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대책을 논의도 하고 그렇게 활용하고 있습니다.

 

# 내레이션

지난 72일 부임한 이후 신효섭 경찰서장은 치안의 중점과제를 사회적 약자보호로 정하고, 어린이들을 만나 학교폭력과 교통사고, 아동학대 등을 예방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습니다.

 

# 이영자/ 제천시 화산동

든든하죠. TV를 보니 아이들이 (등굣길에) 위험하다고 해서 데려다주고 있는데 (경찰을 보니) 기분이 좋죠. 너무 기분이 좋죠.

 

조수희/ 제천시 장락동

경찰 업무만으로도 바쁘실 텐데 아침에 학교까지 와서 도와주셔서 감사합니다.

 

# 내레이션

아침마다 어린이들을 꾸준히 만나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닐텐데요. 힘드시진 않나요?

 

# 신효섭 서장/ 제천경찰서

힘든 것보다는 오히려 저희 경찰이 더 힐링을 하는 것 같아요. 업무 자체가 딱딱하고 무거운데 아침에 학생들 얼굴을 보면 편안해지고 순수한 동심으로 돌아가는 것 같아서 저희가 도움을 받는 것 같아요.

 

# 내레이션

1997년 간부후보 45기로 경위로 임관한 신효섭 서장은 충북경찰청 과학수사계장, 청주 흥덕·상당경찰서 형사·수사과장, 충북경찰청 홍보계장, 충남경찰청 홍보담당관 등을 역임하며 지난 72일 제천경찰서장으로 부임했는데요. 현장에서 얻은 경험과 강력범죄 사건 해결로 충북경찰청 내에서 수사통으로 통하는 신효섭 서장! 부임한 첫날부터 직원들과의 소통문화를 강조하며, 신뢰받는 제천경찰이 되기 위해 직원들에게 강조의 강조를 거듭하는 것이 있습니다.

 

# 홍태희 계장/ 제천경찰서 경무계

평소에 서장님이 그런 말씀을 많이 하시더라고요. “내가 즐거워야지 주변 사람이 행복하다.”, “시민의 행복이 곧 제천 치안과 연결된다.”우리 서장님은 24시간이 모자라요. 25시간 일을 하시는 젊고, 패기 있고, 열정 넘치는 경찰서장님으로서 시민들하고 직원들에게 상당히 존경받으면서 업무를 추진하고 계십니다. 저 또한 옆에서 같이 근무하면서 많은 것을 배우고, 느끼고 있습니다.

 

# 신효섭 서장/ 제천경찰서

예전에는 범인을 잘 잡는 것이 최고의 형사가 되던 시절이 있었어요. 그런데 최근에는 범인을 잡는 것보다 더 중요한 것이 범죄를 예방하는 것이다. 범죄가 발생하지 않아야만 피해가 발생하지 않는 거고 또 피해가 발생한다 하더라도 피해 회복이 될 수 있도록 회복 활동을 하는 것이 경찰의 주 업무로 패러다임이 전환되고 있습니다.

 

# 내레이션

범죄자들에게는 무서운 존재이지만, 시민들에게는 따뜻한 사람으로 다가가고 싶다는 제천경찰서 신효섭 서장과 경찰들!

 

# 신효섭 서장/ 제천경찰서

시민이 곧 경찰이고 경찰이 곧 시민입니다. 시민들과 함께 공동체 치안을 구현하는데 앞장서고 더 안전하고, 더 행복하고, 삶의 질이 높아질 수 있도록 저를 비롯한 전 경찰관들이 최선을 다해서 몸으로 뛰겠습니다.

 

# 내레이션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해 직접 발로 뛰고~ 직원들과 소통하며 절차적 정의를 담보하는 수사 문화를 만들어가기 위해 노력하는 신효섭 제천경찰서장과 또 적극적으로 함께 해주는 경찰들이 있기에 제천시민이라면 누구나 안전하고 누구나 행복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는데요. 시민중심으로 보다 신뢰받는 제천경찰의 앞날이 기대됩니다.